성남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관련 긴급 브리핑 개최

시민안전 최우선, 관내 감염확산 방지에 행정력 총동원.

탄천뉴스 2020-01-30

 

▲  재난안전관이 코로나바이러스 대응방안에 대해 브리핑하고있다. © 탄천뉴스


성남시
(시장 은수미)30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 및 시 대응 방안에 대한 긴급브리핑(3층 율동관)을 개최했다.

 

시는 브리핑을 통해 현재 관내 확진 환자는 없으며, 의사환자 2, 유증상자2명을 검체 검사한 결과 음성으로 판정돼 격리해제 했다고 밝히며 자가격리 및 능동감시 대상자 10명은 1:1전담 공무원을 배치 12회 체온과 건강상태를 모니터링하고 있다고 전했다.

 

시는 재난관리기금 7.6억원을 긴급 편성하여 마스크 15만매는 131일부터, 손소독제 1만개는23일부터 취약계층(경로당 등)에 순차적으로 지급한다.

 

감염 예방 홍보 포스터 6천매, 리플렛 5만매를 제작해 관계기관 및 유관시설에배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 시와 산하기관이 주최하는 대규모 행사의 연기 및 자제를 요청하는 공문을 시행했다. 오는 212일 개최 예정이었던 백현마을 3단지 다함께돌봄센터 개소식은취소됐으며, 중원청소년수련관작은도서관 개관식, 자원봉사센터 연간사업 설명회등은연기한 상태다.

 

시청 1층 안내데스크와 민원실 등 다수가 출입하는 관공서에손소독제를 비치하는 등 관내 감염병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성남시는 금일부터 성남시의료원을 포함해 3개구 보건소와 성남중앙병원, 정병원, 분당차병원, 분당제생병원 등 8개 선별 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다. 확진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의료기관으로는 국군수도병원 음압 8병상,분당서울대학교 병원 음압 9병상을 운영 중이며, 오는 3월 개원을 앞둔 성남시의료원에도 음압 6병상의 진료준비를 이미 마친 상태다.

기사입력 : 2020-01-3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