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병훈 의원 2020년 신년사

2020년 새해에도 ‘뚝심 있는 행보’로 나갈 것을 다짐하며.

탄천뉴스 2020-01-01

 

▲     © 탄천뉴스


안녕하십니까. 너른고을 경기 광주시 갑 국회의원 소병훈입니다.

 

광주시민 여러분, 참으로 다사다난했던 2019년의 제야의 종이 울리고 2020년 경자년(庚子年) 새해가 밝아옵니다.

 

먼저 한결같은 마음으로 응원해주시는 광주시민 여러분들의 관심과 성원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덕분에 2020년의 시작이 그 어느 때보다 설레고 힘이 솟습니다.

 

제야(除夜)란 섣달 그믐날 밤 어둠을 걷어내 묵은해를 보내고 새로운 해를 맞이한다는 의미입니다. 돌이켜보면 올 한 해는 대내외적으로 격화된 이슈 속에서도 무엇보다 사회 각 분야에 만연한 적폐의 어둠을 걷어내자는 국민의 지엄한 목소리가 울려 퍼지던 해였습니다.

 

새로이 맞이한 2020년은 그 어느 때보다 지난 시기 쌓인 적폐와 불공정을 해소하기 위한 연장선에 있으며, 적대와 분단을 넘어 신 한반도의 시대를 열어야 하는 중대한 기로에 있습니다.

 

사마천은 백성의 마음에 따라 다스리는 것이 최선의 정치라고 했던 것처럼, 민본(民本)이 정치의 정도라면 응당 정치인은 말이 아닌 행동으로 보여야 함을 잘 알고 있습니다.

 

저 소병훈은 광주 시민 한 분 한 분의 삶을 더 풍족하고 윤택하게 만들겠다는 일념으로, 민의의 대변자의 역할을 해내고자 뚝심 있는 행보로 뚜벅뚜벅 나아가겠습니다.

 

한 해의 끝은 언제나 새해의 시작입니다. 새해에도 변함없이 너른고을 광주의 희망찬 출발을 함께해 주시길 바라며, 올 한 해 광주를 위한 더 큰 정치로 찾아뵐 것을 약속드립니다.

 

모쪼록 댁내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기를 기원하며 항상 믿고 응원해주시는 여러분께 깊은 감사 인사를 드립니다. 새해 많이 받으십시오.

기사입력 : 2020-01-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