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보건소 모현읍과 치매안심마을 운영 협약

.

탄천뉴스 2019-03-12

 

▲     © 탄천뉴스


용인시 처인구보건소가 모현읍에 관내 5번째 치매안심마을을 운영키로 하고 12일 모현읍사무소에서 협약식을 맺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처인구보건소장, 모현읍 노인회장, 이장협의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치매안심마을 운영위원회를 구성하고 모현읍민을 대상으로 치매친화적 환경을 만들기 위한 각종 예방활동을 한다.

 

구체적으로 치매 예방교육과 치매선별검사 등 조기검진을 하고 치매환자에게는 실종을 막기 위해 배회 인식표, 감지기 등을 보급한다.

 

시는 지난해부터 처인구 포곡읍, 기흥구 구성동기흥동, 수지구 신봉동을치매안심마을로 지정운영하고 있다.

 

처인구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주민과 함께 협력해 치매환자와 가족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치매 친화적 공동체를 만들어 갈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9-03-1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