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산업진흥원, 도시형 소공인 집적지구사업 추진 박차

.

탄천뉴스 2020-04-06

 


성남산업진흥원(원장 류해필)이 도시형 소공인집적지구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성남산업진흥원은 46성남 식품안전관리 플랫폼을 운영할 신규 인력(4)을 채용했다.

 

성남시는 2019년 중소벤처기업 국책사업으로 도시형 소공인 집적지구(식료품 집적지구)’로 선정되었다.이 사업은 2022년까지 3년 동안 33.4억의 예산을 투입하여 진행되며, R&D 및 생산 공동 이용 인프라 구축,시제품 제작지원, 산학 연계 협업 사업, 기술 고도화 지원 및 소공인 간 네트워크 사업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성남 식품안전관리 플랫폼도시형 소공인 집적지구(식료품 집적지구)’사업을 운영하는 센터로서 2020년 상반기 중에 개소하여 약 400여개 기업에 달하는 성남시 식품 제조업체의 자생력 강화를 위한 핵심 역할을 수행한다.

 

류해필 성남산업진흥원장은 “ ‘성남 식품안전관리 플랫폼성남 식품제조 소공인특화지원센터와 통합하여 소공인들에게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면서, “전통 제조업 중심 성남 하이테크밸리를 첨단 IT산업의 메카 판교밸리와 연계하여 성남만의 차별화된 기업육성 핵심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 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20-04-0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