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쉬고 따고 만들고 즐기는 가족휴가“

경기도농업기술원, 여름휴가지로 가족 농촌체험 추천.

김호중 2015-07-08

▲ 경기도농업기술원이 여름휴가지로 가족 농촌체험을 추천했다.     © 탄천뉴스

경기도농업기술원(원장 임재욱)은 여름방학과 휴가철을 맞아 가족과 함께 알찬 휴가를 보낼 수 있는 농촌체험 장소를 추천했다.

농기원이 추천한 도내 농촌교육농장 17곳과 농촌전통테마마을 6곳은 가족 단위로 휴식과 체험을 즐기면서 자녀들에게 자연과 농촌의 소중함과 생명존중을 깨닫게 해주는 교육적 효과도 누릴 수 있는 곳이다. 경기도내에 위치해 접근성도 뛰어나다.

도 농기원이 추천한 농촌교육농장 17곳은 농촌진흥청 품질인증과 청소년수련활동인증을 받은 농장으로 우수한 농촌체험 프로그램을 안전하게 체험을 할 수 있다.

또한, 6개의 농촌전통테마마을은 농촌에 존재하는 전통적인 문화 자원을 활용하여 조성한 마을로 각 마을마다 독특한 주제로 다양한 농촌전통문화체험을 할 수 있다.

용인시 처인구 원삼면의 ‘청룡농원’은 민물고기인 철갑상어와 자라의 생태관찰체험을 할 수 있다. 뗏목타기체험과 도자기 인형 만들기는 가족이 같이할 수 있는 체험으로서 인기몰이 중이다. 휴가철에는 캠핑장도 운영한다.

양평군 양서면 북한강변에 자리한 ‘그린토피아’는 벽계구곡, 정배리계곡이 차로 5분 정도의 거리에 위치하여 시원한 물놀이장소로 적합한 농장이다. 자전거 하이킹, 족구장, 농구장을 이용할 수 있고 밤에는 캠프파이어도 즐길 수 있다. 여름에는 과일수확과 동물생태체험 등 동식물 체험을 모두 할 수 있는 일석이조 체험농장이다.

양주시 남면 맹골마을에 위치한 ‘맹골사랑 발효음식체험장’은 콩을 활용한 음식을 체험하며 바른 먹을거리를 배울 수 있다. 감악산이 가까워 계곡과 잣나무숲 등 청정자연 속에서 전통 제조방식으로 두부 만들기, 메주 만들기를 해볼 수 있다.
 
▲ 율봄 방울토마토수확체험     © 탄천뉴스

이천시 대월면 ‘자채방아마을’은 넓은 농경지에서 여러 가지 농촌체험을 할 수 있는 게 장점이다. 남한강으로 연결된 깨끗한 개울에서는 다양한 민물고기를 관찰할 수 있다. 복숭아, 옥수수 따기 체험이나 미꾸라지, 메기 잡기 체험 등 도시에선 경험하기 힘든 특별한 추억을 만들어준다. 넓은 캠핑장도 운영되고 있다.

농촌교육농장과 농촌전통테마마을 이용방법과 자세한 소개는 각 농장과 마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임재욱 도 농기원장은 “경기도 농촌교육농장과 농촌전통테마마을은 청정한 자연 속에서 다양한 체험을 즐길 수 있어 가족여행지로도 손색이 없고, 농업의 소중한 가치도 이해할 수 있어 여름휴가 장소로 제격”이라고 추천하고 “앞으로도 다양한 연령대가 즐길 수 있는 안전하고 재미있는 농촌체험프로그램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탄천뉴스 김호중 기자
 
▲ 경기도 농촌교육농장 및 농촌전통테마마을 추천 목록     © 탄천뉴스

 

기사입력 : 2015-07-08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